희망의 정치, 여러분의 소중한 정성을 모아주세요후원하기
SNS 로그인
트위터
페이스북

뉴스스크랩

게시판글읽기
[이데일리] 與 "악랄한 범죄"…연일 '5·18 특별조사' 필요성 강조 2017-08-24

http://www.edaily.co.kr/news/NewsRead.edy?SCD=JF21&newsid=03168486616030600&DCD=A00602&OutLnkChk=Y


與지도부 24일 한목소리로 "진상규명" 강조
우원식 "실체 낱낱이 규명하는데 전력"
김태년 "5·18 특별법, 하루속히 통과 노력"


지난 5월 18일 오전 광주 북구 운정동 국립 5·18민주묘지에서 열린 제37주년 5·18광주민주화운동 기념식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5월 유족인 김소형 씨를 위로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이데일리 유태환 기자] 더불어민주당은 24일에도 전날 문재인 대통령이 지시한 ‘5.18 광주민주화운동 당시의 전투기 출격대기와 헬기 사격 의혹 관련 긴급조사’에 대한 필요성을 강조했다. 

집권여당으로서 연일 새롭게 터져 나오는 5.18 광주민주화운동 당시 헬기 관련 의혹 등에 대한 진상규명 의지를 강조한 것으로 해석된다. 동시에 호남에 지역적 기반을 두고 있는 진보성향 정당으로서 해당 문제 해결에 대한 적극적인 행동에 나서는 것으로도 풀이된다.

여당 지도부는 이날 오전 열린 정책조정회의에서 5.18 진상규명을 위한 국회 차원의 역할도 마다하지 않을 것이라고 공언했다. 

우원식 민주당 원내대표는 “국회도 정부 차원의 특별조사를 그냥 지켜볼 것이 아니라 새로운 의혹을 포함해 풀리지 않은 진실에 대한 답을 위한 진상규명에 필요한 방안을 찾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우 원내대표는 “만일 신군부가 마치 적진을 공격하듯 무차별 공격까지 준비한 것이 사실이라면 이는 대량 학살로 광주를 한국의 게르니카로 만들려고 했던 광기 어린 범죄 계획이었다”며 “국방부도 대통령의 지시에 따라 즉각 특별조사단을 구성해 착수하겠다고 밝힌 만큼 광주를 한국의 게르니카로 만들고자 했던 잔악하고 악랄한 범죄의 실체를 낱낱이 규명하는데 전력을 다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게르니카는 스페인 바스코의 작은 마을로 내전 당시 무차별적 폭탄이 투하된 곳이다. 


그러면서 “최근 5.18 민주화운동을 다룬 영화에 대한 국민적 호응이 뜨거운 것처럼 국민들은 풀리지 않는 진실에 대한 우리 정치권의 역할을 기대하고 있다”며 “국회가 마땅히 신군부의 악랄한 행위에 대한 진실을 규명해 더 이상 이 땅에 80년 5월의 비극이 반복되지 않도록 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김태년 민주당 정책위의장 역시 이 자리에서 “5.18 당시 헬기 기총사격과 공군 전투기부대 출격대기는 반드시 특별조사를 통해 진상을 밝혀야 할 과제”라며 “아울러 누가 광주시민을 향해서 최초의 발포명령을 내렸는지까지 명명백백하게 밝혀내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 정책위의장은 “국방부가 자체 조사하겠다는 당시의 문건은 전두환 군부에 유리한 내용이 담겼을 가능성이 높다”며 “따라서 이번 공군 조종사들의 자발적 증언과 같이 5.18의 진실을 밝혀줄 수 있는 증언 진술의 확보를 위해서라도 현재 국회에 계류 중인 5.18 진상조사 특별법안들을 하루 속히 통과시키도록 노력하겠다”고 공언했다.

제윤경 원내대변인도 서면 브리핑을 통해 “5.18 민주화운동 기총소사·전투기출격대기 진상규명, 이제는 광주의 아픔을 끝내야 한다”며 “국민을 위해 존재해야 할 국가가 국민을 무차별 공격의 대상으로 삼았다면, 그 시점의 국가는 국가가 아니었던 것”이라고 날을세웠다.

제 원내대변인은 “과거의 일정 기간 동안 국가의 존립을 의심하게 하는 이 사건의 심각성과 중대성을 생각한다면, 의혹이 완전히 해소될 때까지 진상규명이 몇 번이고 계속되어도 부족하지 않다”며 “이제는 광주의 아픔을 끝내야 한다. 한 점의 의혹도 남지 않는 진상규명과 책임자 처벌만이 해법”이라고 꼬집었다. 

한편 원내교섭단체 4당 중에서는 바른정당만이 유일하게 “불행한 과거에 대한 진실규명은 필요하지만 북핵 위협이 연일 계속되고 을지훈련이 한창인 이때 국방부에 대한 특별지시가 적절한지 납득하기 어렵다”며 특별조사에 대한 부정적 입장을 보이고 있다.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서울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의사당대로1 국회의원회관 315호/TEL. 02-788-2152/FAX. 02-788-0163/E-mail. ktn0320@daum.net
성남 - 경기도 성남시 수정로 167 (흥국생명빌딩) 6층/TEL. 031-751-4048/FAX. 031-751-4049
All Contents COPYRIGHT ⓒ 2015 ktn21.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