희망의 정치, 여러분의 소중한 정성을 모아주세요후원하기
SNS 로그인
트위터
페이스북

사진이야기

게시판글읽기
20170616 더불어민주당 AI . 가뭄 . 민생물가 점검 당정협의결과 기자회견 (국회정론관) 2017-06-16




더불어민주당과 정부는 16일 당정협의를 열어 조류인플루엔자(AI)의 방역을 위한 전담 조직을 신설하고, 추경 예산에 가뭄 대책 예산을 반영하기로 했다.

당정은 이날 오전 7시30분 국회 의원회관에서 당정협의를 열어 AI, 가뭄, 생활물가 안정 대책 등을 논의했다.  

민주당에서는 김태년 정책위의장, 윤관석 민생상황실장, 박광온 제3정조위원장, 이개호 제4정조위원장이 참석했으며 정부측에서는 김재수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이 참석했다.  

당정은 우선, AI 방역 대책과 관련해 전통 시장에서 산닭 유통 금지, AI 방역 체계 개선을 위한 전담 인력 확충 예산 확보에 함께 노력하기로 협의했다.

또한 각 시도에 방역 전담 조직과 농식품부 본부 내에 방역국을 신설하고 방역 기동대 설치 등을 추진키로 합의했다.   


AI의 반복적 발생 방지를 위해 축산법이나 가축전염병 예방법 등 관련 법률 개정이 뒷받침돼야 한다는데 공감대를 형성했다.

이어 가축 질병 발생시에 살처분 인력을 확보하고 지자체 수매지원 등 방역 개선을 위한 내년도 예산 확보에 적극 협조키로 했다.

산닭 유통 제한으로 피해를 받는 전통시장 닭집 등 생계형 소상공인에게 적극 지원을 추진할 방침이다.  

가뭄에 대해서는 당은 현황을 보고받고 긴급 급수 대책을 위해 마련된 1292억원이 차질없이 집행될 것을 촉구했다.  

특히 일자리 추경 심사 과정에서 가뭄 피해 예산을 추가 반영하기로 했다. 올해 가뭄이 심한 경기 남부 및 충남 서북부권의 예산 확보를 위해 당정이 함께 노력할 방침이다.  

급등하는 민생물가 안정을 위해 계란, 닭고기, 오징어 등 가격 급등세의 축수산물 가격을 안정화하기 위해 수입지역 다변화, 물량 저가 공급, 비축 물량 방출 등의 조치를 취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김태년 정책위의장은 회의가 끝난 뒤 기자들을 만나 추경 심사도 시작하지 못하는 상황과 관련해 "대량 실업 상황을 조기에 차단하고 대책을 세우지 않으면 국가적 재난 상황이 올 수 있다는 생각으로 추경을 만들었으니 야당도 결국 협조할 것"이라며 "지자체에서도 추경이 집행되기를 바라고 있다"고 말했다.

김 의장은 "인사는 인사고, 추경은 추경이다. 인수위 없이 일을 시작하는데 한국당의 책임이 크지 않느냐"며 "조기에 내각이 완성되고 국정을 정상적으로 끌어갈 수 있도록 협조하는 것이 올바른 도리가 아닌가 생각한다"고 야당의 협조를 당부했다.

원문보기:
http://www.nocutnews.co.kr/news/4800428#csidxbdbf1547affe347ae08c6483167642e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서울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의사당대로1 국회의원회관 315호/TEL. 02-788-2152/FAX. 02-788-0163/E-mail. ktn0320@daum.net
성남 - 경기도 성남시 수정로 167 (흥국생명빌딩) 6층/TEL. 031-751-4048/FAX. 031-751-4049
All Contents COPYRIGHT ⓒ 2015 ktn21.com